권오상 회계사님, 김용석 강사님을 감히 평가해봅니다 미국회계사 AICPA FAR (feat 이패스코리아)

권오상 회계사님, 김용석 강사님을 감히 평가해봅니다 미국회계사 AICPA FAR (feat 이패스코리아)

2020년 4월. 코로나 사태로 미국은 3월부터 셧다운에 들어갔다. 자택 근무는 효율성은 떨어지는 단점이 있지만 딴짓하기 좋다는 이점이 있어서 이 시간을 어떻게 활용할지 생각을 하다가 미국 회계사 시험을 봐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솔직히 자의 반 타의 반이었지만 나가 놀지도 못하고 하니 공부를 시작하기에는 최적의 시기라고 생각을 했다. 인강을 들을까 말까는 한순간도 고민하지 않았습니다. 바쁜 근로자에게 가장 효과적인 방식으로 학습하는 것은 인강이라고 생각합니다.

물론 비용이 만만치 않은 것은 사실이지만, 시험에 떨어져서 다시 보는 비용, 시간 등 기회비용을 고려하면 효과적으로 빨리 치고 빠지는 것이 최상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단 1초도 생각을 하지 않았습니다.


권오상 회계사님
권오상 회계사님


쉬운 목차

권오상 회계사님

자신이 과연 이분에 관하여 왈가불가할 필요가 있나 하는 생각이 먼저든다. 회계나 재무 쪽에 있었으나 권오상 회계사님에 관하여 모른다면 간첩이란 말이 있을 정도로 유명하신 분입니다. 몇 년 전에 짤을 본 적이 있었으나 대강 내용은 남자 친구가 회계 쪽에 있다고 하는데 신뢰가 안 간다고 하소연한 글이 있었습니다. 댓글에 어떤 사람이 권오상 회계사님을 아냐고 물어보고 만약 모른다면 100 거짓이라고 쓴 것이 있었으나 정말 공감될 정도로 유명하신 분입니다.

FAR 과목에서는 Intermediate Accounting, 즉 기초회계를 가르치신다. 사실 이분 아니었으면 나는 Intermediate Accounting은 인강을 안 들었을 것 같다. 회계 백그라운드가 조금 있기도 하고 CFA 레벨 1, 레벨 2를 거치면서 이미 회계과목을 들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이분의 강의력은 만땅 레벨입니다.

시험을 위해 강의를 하시지 않습니다.

시험을 다. 보고 나니 뭐 대강 붙겠다. 싶더군요. 그리고 오늘 1월 28일, 영국시간 오전 9시 기준으로 나왔어요. 합격률은 49나 되네요. 아무래도 6개월이나 미뤄진 영향도 크겠죠? 다행스럽게도 좋은 점수를 받았더군요. 점수가 높다고 좋은게 없으니 기분이라도 좋으렵니다.